‘파란물’ 대구 수성못서 발견…구청, 인근 호텔 고발

뉴시스 입력 2020-11-27 15:32수정 2020-11-27 15: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유해성 물질이 포함된 파란색 물이 대구 수성못에서 발견돼 구청이 인근 호텔을 고발했다.

27일 대구 수성구에 따르면 대구보건환경연구원이 수성못에서 발견된 파란색 물을 검사한 결과 수은, 페놀, 폼알데하이드 등이 극소량 검출됐다.

수성구청은 지난 13일 수성못에 파란색 물이 유입됐다는 신고를 받아 대구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요청했고 25일 검사 결과를 통보받았다.

검사결과에 따라 구청은 대구시 민생사법경찰과에 인근 호텔을 고발했다.

주요기사
수성구청 관계자는 “고발된 사건으로 자세한 내용은 말하기 힘들다”고 말했다.

[대구=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