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정치

이재명 “공정한 나라 만들 것” vs 윤석열 “국민통합 지혜 모아야”

입력 2021-12-02 08:18업데이트 2021-12-02 08:1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2일 나란히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에 참석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서울 서대문구 한 호텔에서 열린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에서 “성경에서 가르친 대로 정의가 강물처럼 흐르는 공정한 나라를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작년에 돌아가셨던 저희 어머니도 권사님이었고 아내도 어릴 적부터 교회에서 반주했던 독실한 성도여서 저도 분당우리교회에서 열심히 주님을 모시고 있다. 주님의 은혜로 인도로 이 자리까지 왔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도 사랑이 넘치고 은혜 넘치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진심으로 기도하겠다. 열심히 기도하겠다”고 덧붙였다.

윤석열 후보는 이날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에서 “코로나로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다. 경제도 사회도 위로와 회복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우리 사회가 분열과 대립 대신 사회 통합과 국민 통합을 위해 지혜를 모아야 할 때로, 공정과 상식으로 나라를 바로 세우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느냐에 따라 내리막의 길일 수도, 도약의 전환점이 될 수도 있다”며 “오늘 기도의 주제인 공의와 회복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여기에 계신 모든 분들의 정성스런 기도와 바람이 우리나라를 다시 도약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