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오피니언

[고양이 눈]담장에 오른 수석

입력 2022-09-27 03:00업데이트 2022-09-27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응접실 가운데를 차지했을 멋진 수석. 이제 주인 떠나, 담장 너머 자연으로 가고 싶은 건가요.

―서울 성북구 성북동에서

신원건 기자 laputa@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