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국제

日, 6월10일부터 외국인 관광 여행 재개…“앞으로 단계적 수용”

입력 2022-05-26 20:08업데이트 2022-05-26 20:0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일본의 여행길이 2년 만에 열렸다. 일본 정부는 다음 달 10일부터 관광 목적의 외국인 관광객의 입국을 허용할 방침이다.

NHK에 따르면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는 26일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전했다. 관광 목적으로 국경을 개방하는 것을 약 2년 만이다.

요미우리 신문은 당분간 입국 대상이 코로나19 위험이 낮은 국가 발(發) 여행객으로 제한된다며 관광은 패키지 투어 한정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시다 총리는 “자유롭고 활발한 사람간 교류는 경제·사회의 기반이 된다”며 “앞으로도 감염 상황을 지켜보면서 단계적으로 여행객을 더 수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코로나19 양성률이 낮은 국가에 한해 별도의 코로나 검사 없이도 입국을 허용키로 했다”고 덧붙였다.

정부의 재개방 방침에 따라 일본 홋카이도 신치토세 공항과 오키나와 나하 공항의 국제선 운항도 다음달 중으로 재개된다.

아울러 정부는 6월1일부터 일일 해외 입국자 수의 상한선을 기존 1만 명에서 2만 명으로 상향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