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 58% "재일교포등 외국인 지방선거권 찬성"

입력 2000-10-02 18:20수정 2009-09-22 02:2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재일교포 등 영주외국인의 지방선거권에 대해 일본인의 58%가 찬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일본 마이니치신문이 2일 보도했다.

전국 남녀 1051명을 상대로 실시한 전화설문조사 결과로 반대는 32%, 무응답은 10%였다.

정당별로는 공산당 지지자의 85%, 공명당 지지자의 69%가 참정권을 부여하는 데 찬성했다. 자민당 지지자의 경우 반대 48%, 찬성 42%로 반대론이 우세했다. 찬성 비율을 연령대별로 보면 20대는 75%나 60,70대는 40%대에 그쳤다.

산케이신문이 지난달 29일 도쿄일대에 거주하는 성인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는 찬성 응답이 68.2%로 반대하는 응답(26.4%)의 배를 넘었다.

<도쿄=이영이특파원>yes202@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