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로워서”…밤새 술마시고 김종국 집 찾아온 송지효, 왜?

뉴스1 입력 2021-07-09 10:05수정 2021-07-09 10:0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유튜브 채널 ‘짐종국’ 영상 갈무리 © 뉴스1
가수 김종국의 유튜브 채널 ‘짐종국’에 첫 게스트로 출연한 송지효가 다이어트 상담을 받으면서 ‘제사보단 잿밥’에 관심을 더 보여 웃음을 이끌어 냈다.

지난 8일 방송된 김종국의 유튜브 채널 ‘짐종국’에는 송지효가 출연했다.

이날 김종국은 첫 게스트로 ‘런닝맨’에 함께 출연 중인 송지효를 집으로 초대했다.

김종국은 “야외의 예쁜 곳을 섭외해서 만나려 했으나 두 시간이나 늦었다”며 그 이유에 대해 송지효가 술을 많이 마셨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이에 송지효는 “어제 너무 외로워서 그랬다”며 일어서 90도 인사로 사과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송지효가 김종국의 집을 찾은 이유는 다이어트 상담을 하기 위해서 였다.

하지만 송지효는 다이어트 음식인 닭가슴살을 미리 준비해 놓은 김종국에게 계속해서 부대찌개를 달라고 요구해 다시 한번 웃음을 안겼다.

그런 송지효에게 김종국은 “염분도 몸에 필요한 것이다. 그래서 부대찌개를 먹어도 되지만, 그만큼 운동량 또한 따라줘야한다”고 조언했다.

다이어트시 적정 식사량에 대한 질문에 김종국은 “굶으면서 다이어트를 할 필요는 없다”면서도 “양을 줄이려 하지말고 종류를 바꿔라. 식사량은 어느 정도 있어야한다. 운동을 하면 충분히 열량은 빠진다”고 설명했다.

송지효가 “음식 때문에 개인적으로 다이어트가 힘들다”고 하자 김종국은 “술 때문에 그런 것 아니냐”고 의심했다.

그러면서 김종국은 “사실 체중이 너무 많이 나가지 않는 분들이나 운동을 하지 않았던 분들은 운동을 조금만 해도 몸에서 소비되는 열량 자체가 달라진다”고 말했다.

송지효가 “살을 빼려면, 유산소운동을 해야한다는 생각이 든다”고 묻자 김종국은 “빠른 시간안에 효과를 보고 싶으면 유산소 운동을 엄청 나게 해야하지만 음식, 염분까지 조절하면 수분이 빠져서 얼굴이 늙는다”며 “난 15년 전부터 몸무게가 1~2kg 벗어난 적이 없다”고 답하자 송지효는 “인간이 맞냐”며 깜짝 놀라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송지효는 이날 워너비 몸매에 대해 준비해온 사진을 보여주며 “볼륨있는 몸은 내 체형이 아니다”라며 “라인이 예쁜 몸을 만들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다.

이에 김종국은 자신에게 상담을 해온 송지효에게 운동과 다이어트를 위한 정보를 전했지만 송지효는 계속해서 부대찌개 타령을 하며 김종국을 답답하게 해 끝까지 지켜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한편 SBS ‘런닝맨’, ‘미운우리새끼’ 등 다양한 예능에서 활약하고 있는 김종국은 개인 유튜브 채널 ‘GYM종국’(GYM JONG KOOK)을 개설해 운동과 관련된 다양한 콘텐츠를 소개하며 폭발적 인기를 얻고 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