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 루머 반박 후 자신감 넘치는 미소…여신 미모는 덤

뉴스1 입력 2021-06-10 08:41수정 2021-06-10 08:4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예슬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배우 한예슬이 자신을 둘러싼 여러 루머들에 대해 반박하는 영상을 올린 후 밝은 미소가 돋보이는 인증샷을 올렸다.

한예슬은 지난 9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 오기 전 하늘”이라는 글과 함께 자신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한예슬은 한쪽 어깨가 들어난 오프 숄더 원피스를 입고 포즈를 취했다. 늘씬한 몸매와 환한 미소가 눈길을 끈다.

앞서 한예슬은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 ‘한예슬 is’를 통해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에서 제기한 남자친구의 신변 관련 루머 및 버닝썬 여배우 관련 주장 등 여러 의혹들에 대해 강력 반박했다.

주요기사
한예슬은 버닝썬 여배우라는 의혹에 대해 “버닝썬 태어나서 딱 한 번 가봤다, 룸도 아니고 모두가 지켜보는 홀에서 놀았다”며 “딱 한 번 가본 것 때문에 나는 전국적으로 마약쟁이에 침 질질 흘리는 여배우에, 사생활이 문란한 게(돼 버렸다)”고 밝혔다.

또 남자친구에 대해서는 “제 남자친구는 비스티 보이스가 아니다, 제 남자친구는 호스트바의 호스트도 아니다, 호스트바가 뭐하는 곳인지도 모르겠고 가 본 적도 없어서 설명할 수도 없다”며 “적어도 내가 아는 내용 안에서는 남자친구는 아니다”라고 밝혔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