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여자친구, 계약 종료로 ‘해체 수순’ [전문]

입력 2021-05-18 13:48업데이트 2021-05-18 13:5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걸그룹 여자친구. 스포츠동아DB
걸그룹 여자친구가 전속계약 종료로 해체한다.

소속사 쏘스뮤직은 18일 팬 커뮤니티를 통해 “여자친구와의 전속 계약이 오는 5월 22일 종료된다”며 “여자친구와 당사는 오랜 고민과 심도 있는 논의 끝에 각자의 길에서 더 나은 모습을 보여 드리기로 뜻을 모았다”고 전했다.

이어 “여자친구는 지난 6년 간, 다양한 콘셉트와 퍼포먼스, 음악으로 걸그룹의 새로운 세대를 열며 K팝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며 “짧지 않은 시간동안 쏘스뮤직과 함께해준 여자친구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간 여자친구를 사랑해 주신 버디(팬덤명)을 비롯한 모든 팬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드리며,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시작할 멤버들에게 변함없는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2015년 데뷔한 여자친구는 ‘오늘부터 우리는’ ‘시간을 달려서’ ‘너 그리고 나’ ‘유리구슬’ 등의 히트곡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다음은 쏘스뮤직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쏘스뮤직 입니다.

당사 소속 아티스트인 여자친구와의 전속 계약이 오는 5월 22일 종료됩니다

여자친구와 당사는 오랜 고민과 심도 있는 논의 끝에 각자의 길에서 더 나은 모습을 보여 드리기로 뜻을 모았습니다.

여자친구는 지난 6년 간, 다양한 콘셉트와 퍼포먼스, 음악으로 걸그룹의 새로운 세대를 열며 K-POP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짧지 않은 시간동안 쏘스뮤직과 함께해준 여자친구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그간 여자친구를 사랑해 주신 BUDDY를 비롯한 모든 팬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드리며,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시작할 멤버들에게 변함없는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저희 쏘스뮤직도 더 나은 내일을 향해 새 걸음을 내딛는 멤버들을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