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채널A]바닷길 열리는 3시간, 바지락 캐기 현장

동아일보 입력 2021-05-05 03:00수정 2021-05-05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관찰카메라 24(5일 오후 8시 10분) 바지락 국내 최대 생산지인 충남 태안군에서 바지락 채취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바닷길이 열리는 단 3시간 동안 맨손과 호미, 갈퀴로 바지락을 캐는 주민들의 치열한 삶의 현장을 카메라에 담았다. 입으로 경쾌한 소리들을 만드는 비트박서의 세계도 소개한다.


#오늘의 채널a#관찰카메라 24#바지락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