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뷰]“좋은 잠을 부르는 침대, 직접 누워보고 골랐어요!”

동아일보 입력 2021-09-30 03:00수정 2021-09-30 03:0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에이스침대
체험형 오프라인 매장 ‘에이스스퀘어’ 전국 확대
침대 프레임-매트리스 전시… 전문가 상담도 진행
에이스침대 매장에서 소비자가 자신에게 맞는 제품을 체험해 보고 있다. 모델은 에이스침대 신제품 ‘자나(ZANA)’. 에이스침대 제공
‘침대 과학’이라는 남다른 행보로 업계 1위의 길을 걸어온 에이스침대. 에이스침대가 고객을 만나는 행보 또한 남다르다. 오프라인 매장을 축소하고 온라인 채널을 강화하는 여타 기업의 활동과는 반대로 더 크고, 더 다양하게 오프라인 매장을 늘려 가고 있다. ‘침대만은 직접 누워 보고 구매해야 한다’는 에이스침대의 59년 철학과 경영 이념을 담아 체험형 오프라인 매장을 전국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

‘침대만은 직접 누워 보고 구매해야 한다’ 경영철학 담긴 공간

8월 오픈한 에이스스퀘어 관악점에서 소비자가 침대를 체험해 보고 있다.
에이스침대 안성호 대표는 소비자 체험을 돕는 거점 매장의 필요성을 경영 철학으로 줄곧 내세워 왔다. 이러한 철학은 ‘프리미엄’, ‘대형’, ‘체험’이라는 콘셉트 아래 도심 속 거대 체험 매장인 ‘에이스스퀘어’로 구현되어, 고객을 직접 마주하는 공간으로 실현되고 있다.

에이스스퀘어는 지역 소비자들의 제품 체험 기회를 늘리기 위해 에이스침대가 소비자 분포도, 접근성, 유동성 등의 시장 상황을 면밀히 분석한 후 각 지역의 대표 상권에 출범하는 프리미엄 매장이자 에이스침대의 다양한 제품을 한눈에 보고 브랜드를 오롯이 경험할 수 있는 복합형 체험 매장이다.

품질 경영을 바탕으로 조성된 체험형 공간, 경험 중시 소비 트렌드를 만나다

에이스스퀘어 매장 ‘브랜드 콘셉트 존’에서는 에이스침대의 침대 소재를 확인할 수 있다.
에이스스퀘어는 ‘대형’ 매장이라는 수식어가 무색하지 않을 만큼 일반 매장과 달리 넓은 면적으로 다양한 침대 프레임 및 매트리스를 직접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에 고객들은 에이스스퀘어에서 자신에게 꼭 맞는 제품이 무엇인지 몸소 체감하며 자신의 니즈, 라이프스타일 등에 맞는 브랜드와 제품을 선택할 수 있다.

주요기사
이는 곧 소비자의 선택의 폭을 넓혀주는 것과 동시에 브랜드 신뢰도를 높이는 중요한 요인으로 작용하는데, 이러한 점이 올해 상반기 역대 최고 매출 달성을 견인한 것이나 다름없다. 실제 에이스침대의 올해 상반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22.87% 증가한 1716억 원, 54.92% 증가한 400억 원으로, 창사 이래 최고 기록을 경신한 것으로 나타났다. 품질력을 자부하며 ‘제품 체험’을 강조한 점이 최근 경험을 중시하는 소비 트렌드와 결합되어 긍정적 효과를 낸 것으로 분석된다.

고객의 좋은 잠을 우선시하는 남다른 ‘체험’ 공간

매트리스 체험존에서 에이스침대 다양한 라인업의 매트리스를 체험할 수 있다.
에이스스퀘어를 한마디로 정의하는 단어를 꼽자면 ‘체험’이다. 좋은 잠을 위한 저마다의 침대는 각기 다를 수 있어도 그 침대를 찾는 과정은 직접 누워 보면 알 수 있는 ‘체험’에 있다는 것. 에이스스퀘어에는 체험을 위해 전시된 매트리스에 직접 누워 본 후 자신의 체형, 수면 습관에 맞춘 매트리스를 추천받을 수 있는 전문가 상담 및 큐레이팅 서비스가 마련되어 있다.

특히 에이스스퀘어 매장 내부는 고객이 자신의 니즈에 맞는 제품 및 사이즈를 쉽게 상담 받고 구매할 수 있도록 다양한 콘셉트 존으로 구성되어 고객들이 여러 공간에서 프레임과 매트리스, 침실 인테리어를 살펴보고 경험할 수 있다.

에이스스퀘어 관악점 외관.
에이스스퀘어에서는 프리미엄 매트리스 ‘로얄 에이스(ROYAL ACE)’의 전 제품은 물론 에이스침대의 고유 기술이 집약된 하이브리드 Z 스프링을 적용한 에이스침대 대표 모델, 베스트셀러 제품과 신제품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라인업을 만나 볼 수 있다. 브랜드 콘셉트 존도 마련되어 있어 에이스침대의 기술력과 역사, 다양한 수면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에이스침대#에이스스퀘어#체험#전시#상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