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분양권 전매 제한 앞두고 7월 지방 공급 막차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0-07-16 09:22수정 2020-07-16 09:2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7월 지방 5개 광역시 분양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주택법 시행령 개정’이 7월중 완료되면 8월부터는 전매제한이 실시되기 때문에 규제 전에 청약자들은 청약을 받고, 건설사들은 분양을 일찍 마치기 위해 적극적으로 공급에 나서기 때문이다.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7월 지방 광역시에서 총 1만3369가구가 일반분양 될 예정이다. 정비사업 조합원분 등을 포함한 총 가구수로는 2만718가구다.

일반분양 가구는 지난해 동월(8120가구) 대비 64.6%가 증가한 수준이며 최근 5년 중 가장 분양이 적었던 2017년 보다는 7배 이상 많다.


지역별로는 총 1만1808가구 중 8341가구가 일반분양하는 대구가 물량을 쏟아낸다. 부산은 4379가구 일반분양으로 뒤를 잇는다.

주요기사

광주와 대전은 계획 물량이 없다. 특히 대전의 경우 지난 ‘6.17부동산대책’에 따라 동구, 중구, 서구, 유성구, 대덕구가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 됐고 대덕구를 제외한 나머지 구들은 투기과열지구로 까지 지정 돼 건설사들이 분양일정을 잡는데 고심하는 모습이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팀장은 “전매제한 확대 시행으로 지방광역시 분양시장은 상당부분 가수요가 줄어드는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며 “입지가 상대적으로 떨어지는 곳들은 미분양 발생 위험도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준공 때 취득세도 납부해야 하고 보유기간이 길어지는 만큼 선호도 높은 지역, 단지로 청약자들이 몰리면서 이들 물량의 청약률은 치솟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효성중공업이 동구 신암동 신암6구역을 재개발 해 짓는 해링턴 플레이스 동대구를 분양한다. 총 1265가구 중 740가구가 일반분양분. 단지는 동부초등학교를 품고 있다. 동대구역 복합환승센터, 신세계백화점 등의 편의시설을 이용하기 쉽다.

포스코건설이 동구 신천동 동신천연합 재건축을 통해 더샵 디어엘로 1190가구를 짓는다. 이중 760가구가 일반분양분이다. 동대구역 역세권과 가깝고 수성구 일대 학원가를 쉽게 이용할 수 있다.

KCC건설이 북구 고성동에서 초고층 주상복합 아파트 대구 오페라 스위첸을 분양한다. 전용면적 84㎡, 총 아파트 854가구(오피스텔 75실 별도)다. 대구지하철 3호선 달성공원역과 북구청역, 1호선 대구역 등을 모두 이용할 수 있다.

중구 달성동에서는 대우건설과 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이 달성지구 재개발을 통해 총 1,501가구 규모의 달성 파크 푸르지오 힐스테이트를 짓는다. 이중 1,011가구가 일반분양분. 대구역, 대구1~3호선 등의 교통여건이 좋고 롯데백화점, 현대백화점, 서문시장 등의 편의시설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연제구 거제2동에서는 삼성물산, 대림산업, HDC현대산업개발 컨소시엄이 거제2구역을 재개발해 짓는 레이카운티 아파트가 분양한다. 총 4470가구 중 2759가구가 일반분양 분이다. 부산지하철 3호선 거제역, 종합운동장역과 동해선 거제해맞이역을 이용하기 쉽다. 화지산이 인접해 쾌적하며 홈플러스, 부산의료원, 부산광역시청 등 편의, 공공기관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대우건설이 남구 대연4동 대연4구역을 재개발하는 대연 푸르지오 클라센트를 분양한다. 총 1057가구 중 592가구가 일반분양분. 부산지하철 2호선 못골역 역세권 단지며 천제산이 인접해 쾌적하다. 남구에 위치한 북항은 마리나, 오페라하우스, 컨벤션센터 등의 복합기능을 하는 공간으로 개발될 예정이다.

포스코건설은 남구 야음동에서 632가구 규모의 더샵 번영센트로를 분양한다. 이중 311가구가 일반분양분. 번영대로와 수암로 등 간선도로교통망이 좋고 추진중인 트램2호선이 단지 옆을 지나게 돼 교통여건이 더욱 좋아진다. 남구청, 홈플러스, 이마트 등 공공기관, 유통시설 등을 이용하기 쉽다.

반도건설이 중구 우정동에 짓는 태화강 유보라 팰라티움을 분양한다. 태화강 인근에 위치한 태화강 조망권 초고층 아파트며 우정초, 울산중고, 성신고 등의 학군이 좋고 뉴코아아울렛, 현대백화점, 울산시청, 울산병원 등 공공기관, 편의시설 등도 근거리에 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