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산전자株, 액면가 1천원으로 낮춰 분할

입력 1998-02-03 20:28수정 2009-09-25 22: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멀티미디어 전문회사인 가산전자(대표 오봉환)가 주식 액면가를 5천원에서 1천원으로 낮추기로 했다. 이에 따라 가산전자의 발행주식수는 1백만주에서 5백만주로 늘어나게 된다. 가산전자는 3월3일까지 구주권을 제출받은 뒤 3월18일 신주로 바꿔주고 다음날인 19일부터 코스닥을 통해 1천원으로 거래를 시작할 계획이다. 가산전자 관계자는 “주식 시가가 6만원 이상으로 고가인데다 1년 동안 총 거래량이 14만주에 불과할 정도로 유동물량이 적어 액면분할을 실시한다”고 말했다. 〈정영태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