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취-건조-살균 한번에… 삼성, 신발관리기 출시

서동일 기자 입력 2021-05-28 03:00수정 2021-05-28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삼성전자가 신발 관리 기기 ‘비스포크 슈드레서’(사진)를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제품은 탈취 건조 살균을 통해 신발을 최적의 상태로 관리해주는 제품이다. 삼성전자는 의류 관리 기기인 에어드레서의 핵심 기술인 ‘에어워시’와 자외선 기술 등을 활용해 이 제품을 개발했다. 비스포크 슈드레서는 최대 세 켤레의 신발을 동시에 관리할 수 있다. 신발 종류에 상관없이 사용 가능한 기본 코스 외에 부츠, 젖은 운동화 등에 최적화된 코스를 모바일 앱을 통해 내려받을 수도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자외선 냄새 분해 필터로 냄새 유발 물질을 95% 제거하고, 각종 바이러스와 유해 세균을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다”고 말했다. 비스포크 슈드레서는 네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고 가격은 99만9000∼109만9000원(출고가 기준)이다.

서동일 기자 dong@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탈취#건조#살균#삼성#신발관리기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