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바운드 내민 손… 잘 보면 모두 한팀

탬파=AP 뉴시스 입력 2021-05-18 03:00수정 2021-05-18 05: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국프로농구(NBA) 토론토의 포워드 프레디 길레스피(왼쪽)와 센터 켐 버치(가운데), 센터 에런 베인스가 17일 미국 플로리다주 탬파 아말리 아레나에서 열린 2020∼2021 NBA 정규시즌 인디애나와의 경기에서 리바운드를 잡기 위해 손을 뻗고 있다. 인디애나는 이날 125-113으로 이기며 34승 38패로 동부 콘퍼런스 9위로 정규시즌을 마감했다. 토론토는 12위를 기록했다.

탬파=AP 뉴시스
주요기사

#미국프로농구(nba)#한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