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천군 “산천어 이용해 통조림 만든다”

이인모 기자 입력 2021-01-11 03:00수정 2021-01-11 05: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기업과 협업해 제품화 돌입
강원 화천군이 산천어축제를 위해 준비했던 산천어를 다양한 식품으로 가공해 판매한다. 지난해 12월 30일 (재)나라에서 산천어 요리 시식회가 열렸다. 이인모 기자 imlee@donga.com
강원 화천군이 산천어축제를 위해 준비했던 산천어 소비를 위해 63t을 통조림과 어간장 등으로 제품화하기로 하고 생산 절차에 돌입했다.

10일 화천군에 따르면 산천어 보유물량 77t 가운데 82%에 해당하는 63t을 1차 생산 규모로 확정했다. 제품의 제조와 판매는 화천군 산하 (재)나라가 전담한다.

화천군은 국내 식품 대기업과 협업해 산천어 살코기 캔과 묵은지 통조림 20t을 이달 안에 출시할 예정이다. 또 산천어 반건조 제품 7t을 생산하기로 하고 건조를 진행하고 있다.

동남아시아 등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어간장도 생산이 결정됐다. 총 10t의 산천어를 배정해 발효작업을 거쳐 올 상반기 산천어 어간장 제품을 출시한다. 이 밖에 밀키트 3t을 생산한 데 이어 매운탕 완제품과 구이 제품 15t, 어묵 5t도 생산 준비에 착수했다. 각종 프로모션에도 3t이 사용된다.

주요기사
화천군과 (재)나라는 생산과 동시에 소비 촉진을 위한 프로모션 준비도 서두르고 있다. 강원도, 백화점과 함께 라이브 커머스 판매를 준비 중이다. 또 서울에 있는 호텔과도 공동 프로모션을 기획하고 있다. (재)나라가 산천어 생물을 호텔에 판매하고 호텔은 자체 특선요리를 개발해 이달 하순부터 1개월 동안 판매하는 방식이다.

화천군은 홈쇼핑 전문 납품업체를 통한 반건조 제품 판매 협의, 화천군 자체 라이브 커머스, 전자상거래 플랫폼 구축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화천군은 제품화 물량을 포함해 보유 중인 77t을 전량 소비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전통적 방식의 판매뿐 아니라 온라인 판매 채널까지 총동원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화천 산천어축제에 대한 홍보 효과까지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인모 기자imlee@donga.com
#강원#화천#산천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