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방역현장 찾은 文대통령 “교육당국 마지막까지 긴장을”

동아일보 입력 2020-11-30 03:00수정 2020-11-30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코로나19]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자가 격리 중인 수험생들을 위한 대학수학능력시험장으로 지정된 서울 용산구 오산고등학교를 찾아 수험생이 앉을 책상 칸막이 등 방역 준비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수능을 준비하며 계획을 세웠을 때보다 코로나19 확산 상황이 좋지 않다”며 “교육당국이 마지막 순간까지 긴장하면서 준비에 철저를 기해 달라”고 말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관련기사

#대통령#코로나#수능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