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신한은행 31점 차 대파 공동2위로

동아일보 입력 2020-11-26 03:00수정 2020-11-2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여자프로농구 우리은행이 25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방문경기에서 신한은행을 79-48로 대파했다. 4승 3패를 기록한 우리은행은 신한은행과 공동 2위가 됐다. 우리은행 박지현(23득점, 15리바운드, 5도움)과 김소니아(14득점, 13리바운드, 7도움)가 승리를 이끌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