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봉 황성현의 ‘일심서회’ 50주년 서예전

정성택 기자 입력 2020-11-13 03:00수정 2020-11-1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죽봉-제자들 작품 140여점 선봬
서예가이자 사단법인 한국서도협회 공동대표인 죽봉 황성현(79)의 팔순과 일심서회 50주년을 기념하는 제31회 일심서회전이 11일 서울 종로구 한국미술관 3층에서 열렸다.

죽봉과 그의 제자 45명의 작품 140여 점을 전시한다. 죽봉은 퇴계 이황의 ‘성학십도’ 10폭 병풍과 ‘광개토대왕릉비’ 12폭 병풍, 각체 및 예서로 쓴 소품(사진) 등 8점을 선보인다.

일심서회는 죽봉이 1970년 세운 일심서예학원(현 죽봉연구실)의 제자들로 구성됐다. 이번 전시에는 대부분 30, 40년 된 제자들이 다양한 형태의 작품을 내놓았다.

죽봉은 1973년 서예의 대중화를 위해 일심서예출판사를 설립해 ‘서법과 원류’ ‘황죽봉 천자문’을 비롯한 이론서와 서첩 60여 종을 출간했다. 1975년에는 ‘월간서예’를 창간했다. 17일까지.

주요기사

정성택 기자 neone@donga.com
#죽봉#제자#서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