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사회

고양시 지영동 액자 공장 화재…5개동 태우고 진화

입력 2019-06-22 09:09업데이트 2019-06-22 10:0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22일 경기 고양시 지영동의 한 공장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해 5개 동을 태우고 2시간 여 만에 진화됐다.

이날 오전 6시 50분께 고양시 일산동구 지영동에 있는 액자 공장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오전 7시 25분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진화장비 35대와 인력 65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고양시청은 오전 7시 51분 긴급재난문자를 발송해 해당 지역을 우회하라고 안내했다.

불은 이날 오전 8시50분께 공장 5개동을 태우고 모두 진화됐다.

화재 발생 후 공장 직원과 인근 주민 6명이 자력 대피했으며, 별다른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자세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