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뉴스 스테이션] 빅뱅, 세계 3번째로 UN 글로벌 유니티상 수상

동아닷컴 입력 2010-07-25 14:01수정 2010-07-25 23: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시아 문화 교류에 이바지했다는 공로로 UN으로부터 글로벌 유니티 상을 수상한 그룹 빅뱅. 이들의 수상은 줄리아니 전 뉴욕 시장, 팝가수 앨라니스 모리셋에 이어 세 번째다.
그룹 빅뱅이 UN에서 수여하는 '글로벌 유니티(Global Unity)' 상을 수상했다.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는 25일 “빅뱅이 24일 일본 오사카 유니버설 스튜디오에서 열린 ‘국제연합의 친구, 아시아 퍼시픽 글로벌 탈러런스 위드 뮤직 (Asia-Pacific Global Tolerance with Music) 2010’에 참석해 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23~25일 열린 이 행사는 세계 공통어인 음악을 통해 “관용과 평화의 중요성을 전하자”를 테마로 한 음악축제다. 빅뱅은 국가간 문화적 사회적 교류에 기여한 점을 평가받았다.

빅뱅은 소속사를 통해 “이렇게 뜻 깊은 상을 받아 영광”이라며 “앞으로 아시아인들이 음악으로 서로를 이해하고 발전해 나가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관련기사
이날 빅뱅은 1만 5000여 관객 앞에서 신곡 ‘뷰티풀 행오버(Beautiful hangover)’를 비롯해 ‘가라가라고!’ ‘넘버 원’ ‘하우지’ 등을 부르며 열광적인 무대를 이끌었다.

이정연 기자 annjoy@donag.com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