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무대공연 지원대상작 선정

입력 2001-03-02 18:32수정 2009-09-21 04:1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시는 2일 올해 무대공연작품 지원 대상작을 선정, 발표했다.

분야별로 최고의 금액이 지원된 작품은 연극분야의 뮤지컬 ‘지하철 1호선’을 비롯해 △음악(오페라 ‘람메러무어가의 루치아’) △무용(흙이여 사랑이여, 비파송) △국악(춘풍별곡, 국창

임방울의 ‘쑥대머리’) 등이다.

민간전문가로 구성된 심의위원회의 심사과정을 거쳐 최종 확정된 지원대상은 총 140개 작품으로 모두 40억원이 지원된다. 서울시는 올해부터는 선정된 작품들에 대해 심사위원들이 공연현장을 방문, 해당 작품을 평가해 그 결과를 내년도 지원작품 심사에 반영할 방침이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