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브리핑]"버스전용차로 중앙에 두자" 이색 제안

입력 2000-09-20 18:36수정 2009-09-22 04: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버스전용차로 운영방식을 개선하기 위한 이색제안이 나왔다.

신부용 교통환경연구원장은 20일 오후 대한교통학회 주최로 서울 시정개발연구원에서 열린 회의에서 △중앙차로를 버스 전용차로로 만들어버스의 운행속도를 높이고 △버스 정류장을 교차로 가까이에 설치, 교차로 신호대기 시간에 승객들을 승하차시키는 방안을제안했다.신원장은 “상하행선 양쪽 1차로씩 버스전용차로가 확보되면 교차로 부근에서 승객들이 승하차할 수 있는 시스템 구축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그는 현행 버스전용차로제의 문제점으로버스를 갓길 차로에 가둔 상태에서는 우회전 차량과 불법 주차차량이 뒤엉켜 버스가자유롭게 다닐 수 없는 점 등을 꼽았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