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스포츠

‘평창 영웅’ 신의현, 세계선수권 은메달…2연속 패럴림픽 메달 조준

입력 2022-01-19 14:27업데이트 2022-01-19 14:3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평창 영웅’ 신의현(42)이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은메달을 따내며 2회 연속 패럴림픽(장애인올림픽) 메달 전망을 밝혔다. 신의현은 18일 노르웨이 릴레함메르에서 열린 장애인 설상 세계선수권 크로스컨트리 남자 좌식 18km에서 51분42초8로 2위를 기록했다. 신의현은 2018 평창 대회 때 7.5km 경주에서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겨울패럴림픽 금메달을 차지했던 선수다.

황규인 기자 kin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