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G 입단한 신재영, 9일 첫 출근…등번호는 19번

뉴스1 입력 2021-06-09 15:50수정 2021-06-09 15:5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SG 랜더스 유니폼을 입은 신재영.(SSG 랜더스 SNS 캡처)
SSG 랜더스에 입단한 신재영(32)이 선수단과 첫 인사를 나눴다.

9일 SSG 공식 인스타그램엔 SSG 홈 유니폼을 입은 신재영의 사진이 게재됐다. SSG는 ‘오늘은 신재영 선수의 랜더스 첫 출근날’이라고 소개했다.

신재영은 이날 SSG 홈구장인 인천 SSG랜더스필드를 방문해 선수단과 인사를 나누고 새 유니폼을 받았다.

신재영은 등번호 19번을 배정받았다.

주요기사
SSG 측은 ‘재영 선수, 우리 랜더스 투수진의 큰 힘이 되어주길!! 응원하겠습니다’고 응원의 메시지를 함께 적었다.

한편 2016년 KBO리그 신인상을 받은 신재영은 지난해 시즌 종료 후 키움 히어로즈에서 방출됐다. 이후 독립 야구단에서 뛰고 있던 그는 투수난에 시달리는 SSG의 영입 제안을 받고 프로 무대 재입성에 성공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