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美프로야구]소사,「빅맥」제치고 내셔널리그 MVP

입력 1998-11-20 19:27업데이트 2009-09-24 19:1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새미 소사(30·시카고 커브스)가 ‘70홈런’ 이정표를 세운 마크 맥과이어(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를 제치고 미국프로야구 내셔널리그 MVP로 선정됐다.

20일 미국야구기자협회가 실시한 투표에서 1위 30표, 2위 2표를 얻어 합계 4백38점을 기록한 그는 2백72점(1위 2표, 2위 30표)에 그친 맥과이어를 여유있게 따돌렸다. 그의 수상은 도미니카 출신으로는 87년 조지 벨에 이어 두번째로 전날 아메리칸리그 MVP로 뽑힌 후안 곤잘레스(텍사스 레인저스)와 함께 라틴계가 양대 리그 MVP를 휩쓸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