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해외스키]은퇴선언 톰바, 경기 한시적 출전 밝혀

입력 1996-10-15 15:52업데이트 2009-09-27 15:3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은퇴를 선언했던 「스키 황제」 알베르토 톰바(29.이탈리아)가 15일 한시적으로 경기에 나설 뜻을 거듭 밝혔다. 톰바는 그러나 " 월드컵 대회는 너무 많아 팬들이 식상해 한다"며 "전통있는 주요 몇 개의 대회를 빼고 월드컵레이스를 모두 폐지시켜야 한다"고 주장, 특정대회에만 나설 의사를 비쳤다. 올림픽에서 3차례나 우승을 차지하고 지난 2월 미국 시에라 네바다에서 벌어진 세계선수권대회에서 2관왕에 오르는 등 사상 최고의 스키선수로 평가받고 있는 톰바 는 지난 4월 은퇴를 선언했다가 최근 대회를 선별해 출전할 뜻을 보였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