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비, 낮에 대부분 그쳐…다시 추워진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11-22 10:22수정 2020-11-22 10:2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소설인 22일 오전 전국 각지에서 비가 내렸다. 비는 낮에 대부분 그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다가 오전 9시에 서해안에서 그치기 시작해 낮 3시에 대부분 그치겠고, 저녁부터는 맑아지겠다”고 예보했다. 낮 최고기온은 8~15도로 예상된다.

비가 그친 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월요일인 23일 아침 기온은 22일 아침보다 5~10도가량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

특히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떨어질 것으로 예상돼 대비가 필요하다. 23일 아침 최저기온은 –6~7도, 낮 최고기온은 5~14도로 예측된다.

주요기사
기상청은 “중부지방은 내일 낮 기온도 10도 이하의 분포를 보이면서 쌀쌀하겠다”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