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u+book] 레몬의 10분의 문학,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동아일보 입력 2020-09-17 03:00수정 2020-09-1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 문학캐스터 레몬 지음·328쪽·1만7000원·김영사
◆ 호프 자런 지음, 김은령 옮김·276쪽·1만5500원·김영사
■ 레몬의 10분의 문학 (가장 빠른 공부법! 단 10분에 수능문학이 완성되는 기적!)



단 10분에 문학작품 전문을 쉽고 재미있게 해설해 수험생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유튜버 문학캐스터 레몬의 신개념 문학 해설서다. 수능 출제 가능성이 높은 고전소설, 현대소설 44개 작품의 전문을 알기 쉽게 풀어준다. 작품마다 제공되는 동영상 강의로 긴 문학작품도 단숨에 정리할 수 있다. QR 코드로 해당 작품의 강의로 바로 연결되도록 해 학습 편의성을 높였다. 특히 유튜브에 아직 공개되지 않은 레몬의 강의를 책에서 가장 먼저 만나볼 수 있다. 보기만 해도 이해가 되는 레몬의 그림 또한 이 책의 핵심이다. 인물의 성격과 특징을 잘 살린 그림과 함께 문학을 한층 더 재미있고 생생하게 느낄 수 있다.

소설을 공부할 때 수험생들이 가장 어려워하는 ‘인물의 성격’, ‘고전소설 속 인물의 칭호 변화’, ‘인물의 말에 담긴 속뜻’ 등을 풀어냈다. 딱딱한 해설은 피하고 어려운 용어는 쉽게 바꿨다. 원문의 핵심 용어는 그대로 살리되, 친절한 설명을 결들였다. 작품을 다 읽은 뒤 내용을 잘 이해했는지 OX 문제를 통해 스스로 확인해 볼 수 있는 ‘핵심 체크’, 작품 속 중요한 표현과 헷갈리는 개념을 명쾌하게 정리하는 ‘개념 노트’까지 마련했다.

주요기사
작품에서 특히 어떤 부분에 주목해야 하는지 한눈에 알 수 있도록 수능·모의고사에 연계된 내용뿐 아니라 연계교재와 교과서에 실린 부분을 ‘출제자의 시선’으로 표시했고, 연계될 가능성이 있는 부분은 ‘레몬의 시선’으로 정리했다. 별책부록 ‘떠먹여 주는 레몬노트’에는 저자가 직접 그림 한 장으로 정리한 ‘작품 인물관계도’를 실어 배운 내용을 한 번 더 가볍게 정리할 수 있도록 했다.

저자는 유튜브 ‘10분의 문학’을 운영하고 있다. 지상파 아나운서로서 뉴스를 전하는 일을 했고, 인문학 배움터인 ‘건명원’에서 동서양의 여러 이야기를 공부했다.

■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은 평화로운 일상에 제동을 걸었다. 시베리아의 이상고온과 잡히지 않는 산불 등 특정 지역에 국한되지 않는 재난이 계속되고 있다. 장마는 50일이 넘게 이어지고 남극 세종기지의 눈은 깔끔하게 녹아버리면서 기후변화를 실감하게 됐다.

이 책은 우리가 직면해야 하는 위협과 두려움에 관한 책인 동시에 그 이전에 우리가 누려왔고 누릴 수 있는 풍요로운 삶에 관한 이야기이다. 지구의 변화를 이야기하기 위한 주요 소재로 저자가 선택한 것은 바로 자신의 삶이다. ‘랩 걸’을 통해 과학자-여성으로서 살아가고 있는 현재형의 삶을 탁월하게 그려냈던 저자가 이번에는 어린 시절부터의 삶과 그동안 변해온 지구의 사정을 함께 엮어냈다. 그는 녹아내리는 빙하를 이야기하면서 아기가 손에 쥐어보는 얼음 조각을 묘사하고, 여섯 살 때 ‘커빙턴’이라는 이름을 붙여주었던 얼음덩어리 친구를 소개한다. 그리고 이제는 캐나다에서도 어린이 하키 리그 시즌을 운영하기 어려워진 상황을 안타까워한다.

저자는 2009년 기후변화 강의를 맡은 뒤 지난 반세기 동안 인구가 얼마나 늘었는지, 농업이 얼마나 집중화됐는지 에너지 사용량이 얼마나 치솟았는지 보여주는 데이터를 정리하기 시작했다. 몇 년에 걸쳐 공공 데이터베이스에 접속해 내려받은 온갖 숫자와 스프레드파일 시트 더미를 뒤지며 세상의 변화를 수량화하며 패턴을 찾았다. 이 책은 지구에 일어난 일들을 종합적으로 수치화해 보여준다.

이 책은 밑도 끝도 없이 겁을 주는 책이 아니라, 우리가 누려왔던 것들과 누릴 수 있는 것들을 하나하나 짚어보며 우리 자신이라는 자원으로 생태 위기를 개선해 나갈 수 있다고 믿는 현실주의자의 책이다. 부록 ‘지구의 풍요를 위하여’에는 우리가 각자의 방식으로 생태계를 고려하며 살도록 돕는 조언을 실었다.



#에듀플러스#교육#서적#나는풍요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