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지대 대학일자리센터, 비대면 온라인 진로·취업프로그램 실시

동아일보 입력 2020-04-23 03:00수정 2020-04-2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에듀플러스]
명지대(총장 유병진) 대학일자리센터가 비대면 방식으로 진로·취업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사회적 거리 두기가 한창인 가운데, 전례 없는 온라인 개강이 진행되면서 명지대 대학일자리센터 또한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비대면 온라인 진로·취업프로그램을 진행한 것.

취업을 준비하는 학생들을 위해 현재 운영하고 있는 비대면 온라인 진로·취업프로그램은 △대기업 자기소개서 완성반 △1:1 자기소개서 온라인 집중 컨설팅 △1:1 화상면접 클리닉 등이다.

대기업 자기소개서 완성반은 3월 31일부터 4월 10일까지 운영됐다. 종근당과 두산, SK하이닉스 기업의 채용일정에 맞추어 유선 및 이메일 첨삭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기업별 10명씩 총 30명의 취업준비 중인 재학생 및 졸업생이 참여했다.


1:1 자기소개서 온라인 집중 컨설팅 프로그램은 4월 6∼10일 진행됐다. 담당 컨설턴트가 온라인으로 개인별 1:1 맞춤 상담을 진행, 필요에 따라 이메일과 전화, 화상시스템, SNS 등을 활용해 자기소개서 컨설팅을 진행했다. 취업을 준비하는 학생의 희망기업 및 직무에 맞추어 완성도 높은 자기소개서 작성을 위해 기획된 프로그램으로, 총 38명의 학생이 참여했다.

주요기사

1:1 화상면접 클리닉 프로그램은 기업에서 비대면 채용방식이 늘어남에 따라 화상면접을 대비하기 위해 실시했다. 4월 13∼17일 진행된 1:1 화상면접 클리닉에는 총 16명의 학생이 참여했다. 전화 상담을 통해 사전 면접 준비 진행상황을 체크하고, 이후 직접 1:1 및 다(多):1 화상면접을 진행하고 피드백을 주고받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프로그램을 기획한 강버들 PM컨설턴트는 “위기를 기회라고 생각해야 한다. 요즘 기업들 또한 비대면 채용 방식을 늘리는 등의 변화를 주고 있으므로, 우리 학생들도 변화에 맞춰 준비할 필요가 있다”며 “진행하고 있는 프로그램 외에도 학생들에게 현 상황에서 도움이 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기획 중에 있다. 학생들에게 도움이 되는 취업지원프로그램을 꾸준히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에듀플러스#교육#명지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