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호남대-中대학생체육연맹, 축구 등 체육교류 양해각서 체결

정승호기자 입력 2015-10-13 03:00수정 2015-10-1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호남대가 중국대학생체육연맹과 축구를 통해 교류 물꼬를 텄다.

호남대는 박상철 부총장이 10일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과 중국 교육부가 주관한 ‘제1회 세계대학체육 세미나’에 한국 대표로 참가해 중국대학생체육연맹 쉐옌칭(薛彦靑) 국장과 ‘한중 체육교류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클로드루이 갈리앵 FISU 회장과 올레크 마티친 수석부회장, 대륙별 회장 등 30여 개국 FISU 대표단이 참가했다. 협약을 통해 호남대와 중국대학생체육연맹은 중국의 대학 및 중고교 축구 지도자에 대한 교육 연수와 한중 학교체육 발전을 위한 학술교류, 매스미디어 간 교류 등을 벌이기로 했다. 양측은 또 올해 안에 광주에서 ‘한중 대학 청소년 축구 지도자 발전포럼’을 개최하기로 했다.

협약식을 주선한 이정식 중국과 친해지기센터장(호남대 공자아카데미 원장)은 “광주가 중국 대학과 청소년 축구 지도자를 양성하는 거점 도시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중국과 긴밀히 협의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정승호 기자 shjung@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