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동대문 패션상가 연결 지하 쇼핑터널 만든다

입력 2005-11-19 03:04수정 2009-10-08 17: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지하철 1·4호선 동대문역∼지하철 2호선 동대문운동장역 450m 구간(흥인문로)에 지하 2층 규모의 ‘지하 쇼핑터널’ 건설이 추진된다.

서울시 고위관계자는 “청계천 관광 유동인구를 동대문 상권으로 흡수한다는 차원에서 동대문역∼동대문운동장역까지 지하 쇼핑터널 조성을 검토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총면적은 6500여 평(약 2만1000m²)으로 이중 상가 면적은 3600여 평이다.

서울시는 지하 쇼핑터널 건설을 내달 동대문지역 개발계획 용역 보고서가 나오는 대로 이 사업에 포함해 민간투자 방식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동대문 관광특구 일대는 크게 동대문 도매상가, 신평화 패션타운 등 도매 상권과 밀레오레, 두산타워, 프레야타운 등 소매 상권이 흥인문로를 중심으로 양분돼 있어 이동 및 단일 상권 형성이 어려웠다.

이진구 기자 sys1201@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