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기]민예총 아카데미 27일까지 접수

입력 2003-06-18 23:03수정 2009-10-10 16: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민족예술인총연합 인천지회(인천민예총)는 벽화제작, 미술, 문화운동론 등 6개 강좌로 구성된 ‘2003 인천 문화예술 아카데미’를 7월 4일부터 2개월 동안 연다.

아카데미 강사로는 김양선(문학평론가) 박정애(소설가) 민운기(미술작가) 김현성(작곡가) 김창수씨(인천학연구원 상임연구위원) 등 문화예술가 27명이 나선다.2개월 동안 매주 1, 2회 꼴로 진행될

이들 강좌는 인천 남동구 구월동 인천민예총 사무실과 미술전시실인 ‘스페이스 빔’, 인천 동구 송림동 인천교육문화센터 희망터, 동구청소년수련관, 남구 도화동 화실 ‘거리의 미술’ 등 5곳에서 열린다. 1개 강좌당 수강료는 5만∼9만원, 신청접수는 27일까지다. 강사진과 강의 내용은 인천민예총 인터넷 홈페이지(www.artincheon.com)에 올라있다. 7월 12일오후 2시 인천 남동구 구월동 인천종합문예회관 국제회의실에서는 채희환 부산대 무용과 교수(민족미학연구소장)가 ‘우리 춤에 나타난 미(美)의식’을 주제로 무료 강좌를 연다. 이혜진 인천민예총 간사는 “문화 기초이론에서부터 미술, 음악, 건축, 대안교육 등 폭넓은 주제의 문화아카데미를 매년 여름과 겨울에 열 계획”이라고 말했다. 032-423-0442

박희제기자 min0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