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도청앞 광장, 「5·18민주광장」으로 변경

입력 1997-03-16 10:23수정 2009-09-27 02:2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광주〓홍건순기자] 광주시는 15일 전남도청앞 33호 광장을 「5.18 민주광장」으로 가로명을 지정 고시했다. 시는 시의회의 동의를 거쳐 동구 광산동 도청앞 분수대를 중심으로 한 7천8백50㎡의 광장을 이같이 지정했다. 「5.18민주광장」은 지난 80년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분수대를 중심으로 수많은 시민들이 모여 집회를 가졌고 계엄군의 무차별 총격으로 많은 사상자가 발생했던 5.18의 상징적인 장소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