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社 6億횡령』…노조서 검찰고발

입력 1996-11-01 08:20수정 2009-09-27 14: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지검 동부지청은 31일 서울지역택시노조 K택시분회가 서울 강동구 K택시 회사측이 지난해 7월부터 올 6월까지 매출액을 6억원이나 줄여 신고하는 등 회사 공금을 빼돌렸다고 주장하는 진정서와 함께 고발해 옴에 따라 수사에 착수했다.〈韓正珍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