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보험금노려 4차례 공장방화…회사대표-공장장 구속

입력 1996-10-22 08:31업데이트 2009-09-27 15: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청주〓朴度錫기자】청주지검 제천지청(지청장 朴泰錫)은 21일 자신들의 공장에 네차례에 걸쳐 고의로 불을 낸 뒤 단순 화재사고로 위장, 보험회사로부터 모두 7억여원을 타낸 충북 제천시 동부산업 대표 韓明東씨(44)와 공장장 金德圭씨(32)를 현주건조물 방화 등 혐의로 구속했다. 이 회사 직원 宋寅昌씨(33)는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