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서울 주거환경 아시아 14위』…아시아위크 40개市비교

입력 1996-10-20 20:20업데이트 2009-09-27 15:1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홍콩〓鄭東祐특파원」 서울은 아시아의 주요 40개 도시중 주거환경이 14번째라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영자주간지 아시아위크 최근호에 따르면 이 잡지가 아시아 지역 각국의 수도을 포 함한 주요 40개 도시를 뽑아 경제적 성취기회, 교육환경, 의료의 질과 양,도로 및 교통상황, 주택상황, 범죄율, 환경오염 여부, 레저문화환경 등 8개 평가범주를 정해 조사한 결과 서울은 전체 1백점 만점에 53점을 얻어 14위에 선정됐다. 서울의 경우 인구 1만명당 병상수는 45개로 전체의 13위, 1인당 정부지출 교육비 는 2백23달러로 9위, 1㎡당 주택가격은 3천달러로 싼 순위로 29위, 1㎞당 자동차 수 는 2백2대로 8위, 1인당 가용소득은 1만1천19달러로 10위, 실업률은 2.7%로 12위로 뽑혔다. 이번 조사에서 종합적인 주거환경이 가장 나은 도시는 71점을 얻은 도쿄이었고 싱 가포르가 2위 브루나이의 수도 반다르세리베가완이 3위였으며 부산은 48점으로 24위 에 선정됐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