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정치

이기원 전 계룡시장, 제주서 숨진 채 발견…극단적 선택 추정

입력 2022-05-24 10:15업데이트 2022-05-24 10:1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기원 전 계룡시장.© 뉴스1
이기원 전 충남 계룡시장이 23일 제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24일 제주 서귀포경찰서에 따르면 23일 오후 11시쯤 제주 서귀포시 남원읍의 한 야산에서 이 전 시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당일 오후 9시쯤 이 전 시장의 아내로부터 “남편이 나간 뒤 돌아오지 않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을 수색하던 중 숨져 있는 이 전 시장을 발견했다.

이 전 시장은 제주에서 한 달 살이를 하려고 최근 가족과 함께 입도했던 것으로 전혀졌다.

경찰은 이 전 시장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 경위를 확인하고 있다.

앞서 이 전 시장은 지난 1일 국민의힘 계룡시장 후보로 확정됐다가 경쟁 후보인 이응우 후보의 이의 제기로 재경선을 거치면서 지난 8일 최종 탈락했다.

당시 국민의힘 충남도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이 전 시장이 불법 정치자금 수수죄로 벌금형을 선고받은 사실을 밝히지 않아 ‘자기검증진술서 허위 기재’로 판단해 전원일치 결정으로 후보자 자격을 박탈했다”고 밝혔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제주=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