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정치

尹정부 초대 질병관리청장 백경란 교수 낙점

입력 2022-05-16 20:31업데이트 2022-05-16 20:3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윤석열 정부 초대 질병관리청장에 백경란 성균관대 의과대학 교수가 낙점된 것으로 알려졌다.

16일 대통령실 등에 따르면 윤석열 대통령은 금명간 이같은 인선안을 확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백 교수는 삼성서울병원 감염내과 과장을 지낸 감염병 전문가다. 제30대 대한감염학회 이사장도 지냈다.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사회복지문화분과 인수위원으로 새 정부 코로나19 방역 정책 밑그림을 그리는 데 주도적으로 참여했다. 인수위에는 안철수 당시 인수위원장의 추천으로 합류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