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정치

‘부산행’ 이준석, 시 정무특보와 만찬…“대표직 사퇴는 안할 듯”

입력 2021-12-01 09:56업데이트 2021-12-01 09:5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부산에 도착하는 모습. (KBS 캡처) © 뉴스1
‘당무 거부’ 의사를 밝히고 부산으로 내려간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이성권 부산시 정무특보와 만나 지역 현안 등에 대해 얘기를 나눈 것으로 확인됐다.

1일 부산 지역언론에 따르면 이 대표는 전날(11월30일) 저녁 김철근 당대표실 정무실장을 통해 이 특보에게 저녁 식사를 제안했고 해운대의 한 식당에서 만났다.

이 자리에는 이 대표와 함께 전날 부산에 내려온 김 실장과 김용태 당 청년최고위원도 동석한 것으로 전해진다.

식사 자리에서 이 특보는 이 대표에게 당 상황 등과 관련해 질문했지만 이 대표는 아무런 답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표는 대신 침례병원 공공병원화 문제와 가덕신공항 등 지역 현안에 대해 관심을 나타낸 것으로 전해졌다.

이 특보는 언론 인터뷰에서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일각에서 추측하는 대표직 사퇴 같은 일은 일어나지 않을 것 같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