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이번엔 어떤 미사일 발사했을까?[청계천 옆 사진관]

김재명 기자 입력 2021-09-28 16:37수정 2021-09-28 19: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북한 국방과학원이 11일과 12일 새로 개발한 신형 장거리순항미사일 시험발사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13일 보도했다. <노동신문=뉴스1>
북한 조선중앙통신이 16일 공개한 사진에 15일 북한 모처에 있는 열차에서 미사일이 시험 발사되고 있다. 통신은 “철도기동미사일연대가 15일 새벽 중부산악지대로 기동해 800㎞의 표적 지역을 타격할 임무를 받고 훈련에 참여해 동해상 표적을 정확히 타격했다”라고 보도했다. <평양=AP/뉴시스>
북한이 지난 15일 전술지대지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를 한 뒤 13일 만인 오늘 오전 6시 40분경 미사일 추정 물체 1발 발사했다. 함동참모본부는 “우리 군은 오늘 6시 40분께 북한 자강도 무평리 일대에서 동쪽으로 발사된 단거리 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1발을 포착했다”며 “추가 정보에 대해서는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 중에 있다”고 했다. 청와대는 8시부터 9시 15분까지 서훈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긴급소집했다. NSC 상임위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 상황과 의도에 대해 검토하고, 한반도의 정세 안정이 매우 긴요한 시기에 이루어진 발사에 대해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혔다. 또 “향후 북한의 동향을 면밀히 주시하는 가운데 미국을 비롯한 유관국들과 긴밀히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북한 국방과학원이 11일과 12일 새로 개발한 신형 장거리순항미사일 시험발사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13일 보도했다. <노동신문=뉴스1>
28일 서울역에서 시민들이 북한 단거리 미사일 발사 관련 뉴스를 시청하고 있다. 뉴스1

북한은 지난 11일과 12일 국방과학원이 새로 개발한 신형 장거리순항미사일 시험발사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13일 보도한 바 있다. 이처럼 북한은 미사일 발사 소식이 알려진 뒤 통상적으로 이튿날 노동신문이나 조선중앙통신 등을 통해 사진과 영상을 공개한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 미사일 발사 관련 보고를 받고 “북한 담화와 미사일 발사 상황을 종합적이며 면밀히 분석하여 대응방안을 마련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열차에서 탄도미사일과 발사대가 세워지고 있다.<출처 조선중앙TV>
가로로 누워 있던 탄도미사일이 발사를 위해 세워지고 있다.<출처 조선중앙TV>

김재명 기자 base@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