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정치

이준석 휴가가는 사이…안철수 “합당, 이번주 숙고 후 결심”

입력 2021-08-08 13:42업데이트 2021-08-08 13:4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 앞에서 ‘드루킹 몸통배후 수사 및 대통령 진실고백 촉구’ 당지도부 릴레이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2021.8.2/뉴스1 © News1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8일 국민의힘과의 합당에 대해 이번 주 숙고의 시간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안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이번 주 동안 숙고의 시간을 가지려 한다”며 “결심이 서는 대로 국민과 당원동지들께 말씀드리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오는 9일부터 13일까지 휴가를 떠난다. 이 기간 이 대표는 경북 상주에서 개인택시면허 양수 교육과정에 참여한다.

양 당은 합당을 위한 실무협상단이 새 당명 등 일부 쟁점에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협상을 종료하면서 대표 간 담판만을 남겨뒀다.

이 대표는 안 대표에게 만남을 요청하며 휴가를 가기 전까지 합당에 대한 입장을 밝히라고 요구해왔다.

그 과정에서 이 대표가 ‘예스냐 노냐’만 답하라고 압박했고, 안 대표가 ‘전범취급’으로 맞대응하며 두 사람의 감정의 골은 깊어진 상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