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재래시장 재개발사업때 과밀부담금 50%감면 검토

입력 1996-10-23 20:59업데이트 2009-09-27 14:5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鄭然旭기자」 정부와 신한국당은 재래시장을 재개발하면 수도권지역의 인구집중을 방지하기위해 부과하고 있는 과밀부담금을 50% 감면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했다. 당정은 23일 신한국당사에서 「재래시장재개발촉진소위원회」 (위원장 姜賢旭)회 의를 열어 유통시장의 대외개방 등으로 상권이 위축되고 있는 재래시장의 영세상인 을 위해 이같은 내용을 포함하는 재래시장활성화방안을 마련키로 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