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합니다]11번가-프레인글로벌, ‘2021 아시아 태평양 세이버 어워즈’서 2개 부문 동시 수상

동아일보 입력 2021-09-30 14:22수정 2021-09-30 14:2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1번가와 프레인글로벌이 세계 최대 규모의 글로벌 PR 시상식인 ‘2021 아시아 태평양 세이버 어워즈(2021 Asia-Pacific SABRE Awards)’에서 ‘지역 부문(Korea)’과 ‘인플루언서 마케팅 부문’ 캠페인 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세이버 어워즈’는 PR 분야 최고 권위의 기관인 ‘PRovoke media’가 주관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PR 시상식으로 매년 1,600개 이상의 출품작을 대상으로 각 나라의 기업 및 PR 에이전시 실무자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통해 직전연도의 가장 우수한 성과를 낸 PR 기업과 두드러진 업적을 달성한 PR 프로젝트를 시상식에서 발표한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온라인∙비대면으로 치러진 이번 시상식에서 프레인글로벌이 지역 부문(Korea)과 인플루언서 마케팅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한 PR 캠페인은 11번가가 반려인들의 책임감 있는 평생 반려 의식을 사회적으로 확산하기 위해 진행한 ‘희망가득(HOPE FULL)챌린지’이다.

이번 캠페인을 운영한 프레인글로벌 김동욱 사장은 “사회 문제에 대해 단순히 화두를 던진 것에 그치지 않고 더 나아가 코로나 시대 디지털을 통한 비대면 커뮤니케이션으로 대중과 소통하고, 공감을 끌어내어 참여를 유도한 것에 의미가 있다”며 “더 다양한 디지털 소통을 통해 11번가의 브랜드를 접할 수 있도록 캠페인을 끌어갈 것이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더 나아가 ‘희망가득챌린지’로 촉발된 유기동물에 대한 관심은 제주도 중심의 입양프로그램과 희망쇼핑으로도 이어진 것에 더 의미가 있다. 11번가에 등록된 희망상품을 구매하면 자동으로 희망후원금이 적립되는 희망쇼핑은 21년 1월부터 9월 17일까지 약 137만여 명의 고객이 참여, 5.29억 원의 희망후원금을 적립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