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리포수목원 만든 故민병갈 박사, ‘2015년의 국제가든관광인상’ 수상

이기진기자 입력 2015-10-27 03:00수정 2015-10-27 04:4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충남 서해안의 보석’, ‘파란 눈의 나무 할아버지’로 불리는 충남 태안 공익재단법인 천리포수목원 설립자 고 민병갈 박사(1921∼2002·사진)가 25일 전남 순천만정원에서 폐막된 제6차 세계튤립대표자회의(WTS)와 제1회 국제가든관광네트워크(IGTN) 콘퍼런스에서 올해의 가든관광인상을 수상했다. 세상을 떠난 지 13년 만이다. 천리포수목원은 올해의 관광가든상을 받았다.

이기진 기자 doyoce@donga.com
주요기사

#민병갈 박사#천리포수목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