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암학술상 백경환씨 등 5명 선정

동아일보 입력 2010-09-28 03:00수정 2010-09-28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암교육문화재단(이사장 송금조)은 제6회 경암학술상 수상자 5명의 명단을 27일 발표했다. 수상자는 △인문사회부문 백경환 성균관대 교수(54) △자연과학부문 조민행 고려대 교수(45) △생명과학부문 이원재 이화여대 교수(43) △공학부문 이광희 광주과학기술원 교수(50) △예술부문 시인 김지하 씨(69)가 뽑혔다. 각 수상자의 상금은 1억 원이다. 시상식은 11월 5일 부산 해운대 누리마루 2층 회의실에서 열린다. 부산지역 향토기업인 태양그룹 송금조 회장(86)이 평생 모은 재산 1000억 원으로 만든 경암교육문화재단은 2005년부터 탁월한 업적을 이룬 학자와 예술가에게 시상하고 있다.

부산=윤희각 기자 toto@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