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IT/의학

다아라 온라인전시관 확대 개편… “수출상담회, 해외 홍보마케팅 등 지원 계획”

입력 2021-08-24 11:33업데이트 2021-08-24 11:3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다아라 온라인전시관’ 화면.
산업기계장비 B2B 플랫폼 산업다아라(대표 김영환)는 13개 홀 규모의 가상 전시관인 ‘다아라 온라인전시관’을 확대 개편해 23일 정식 개설했다고 24일 밝혔다.

업체에 따르면 다아라 온라인전시관에는 현재 950여개 업체가 입점해 있으며 전시 제품 수는 5만 여개다.

3D기술과 가상현실(VR)을 접목해 실제 전시장에 있는 듯한 느낌을 구현했다. 국내·외 비대면 상담, 외국 바이어와의 실시간 화상 연결, SEO(검색엔진 최적화) 마케팅을 위한 검색 기능 탑재, 업체 출품 제품에 대한 소개와 회사 안내, 구매상담이 원 스톱으로 이뤄지도록 고도화했다.

분야별 전문성 강화를 위해 전시관을 기존 5개 홀에서 13개 홀로 늘렸다. 홀 구성은 ▲1홀: FA/로봇/스마트팩토리 ▲2홀: 전지전자/반도체/AI ▲3홀: 계측·시험·측정기/3D ▲4홀: 화학/플랜트/펌프/공조 ▲5홀: 유공압/유분체 ▲6홀: 공작기계 ▲7홀: 환경/설비/신재생/안전 ▲8홀: 공구/부품/소재 ▲9홀: 금형/금속/단조/플라스틱 ▲10홀: 일반산업기계/물류/운반/하역 ▲11홀: 포장/식품관련기기 ▲12홀: 레이저/프레스/용접기 ▲13홀: 기타(농기계, 중장비, 조선, 건축)로 이뤄졌다. 또한 13개 홀 외에 ‘특별관’ 및 ‘국가관’ 등을 별도로 마련했다

전통적인 기계 산업 전문 전시회는 물론 그동안 시·공간적 제약을 받아왔던 오프라인 전시회의 한계점을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시도했다는 게 업체 측 설명이다.

카테고리 내 관련 업종을 한데 모아 보이도록 했으며 단순히 오프라인 전시회 대체 역할이 아닌 입점 업체별로 부스 고유 URL을 부여함으로써 어디서든 기업이 홍보마케팅에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여기에 네이버, 구글 등 국내·외 검색사이트에서 업체 및 제품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검색엔진최적화(SEO)를 온라인전시관에 녹여 냈다는 것.

산업다아라 홍성호 팀장은 “코로나19 팬데믹은 산업계 전반을 뒤흔들어 놓았다. 해외 시장 진출과 국내 수주 상당 부분을 책임졌던 산업전시회마저 지연되거나 취소되는 등 초유의 사태로까지 이어졌다”라며 “최근 전시회가 오프라인 전시회와 온라인전시회를 병행하는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진행되거나 전면 온라인전시회로 개최되는 등 온라인을 활용한 콘텐츠에 힘이 실리는 추세”라고 강조했다.

그는 온라인 전시 콘텐츠의 공급 및 운영 부분에서 지속적인 관리가 중요하다며 “온라인 전시회는 오프라인 전시회와 달리 24시간 3654일 연중 지속성을 가질 수 있고 언제든 콘텐츠 교체 및 업데이트가 가능하며 바이어를 초청해 인원이 모이면 온라인에서 바로 신제품 설명회를 진행할 수도 있다”며 “향후에는 다아라 온라인전시관을 메타버스 환경에서 전시를 즐기면서 비즈니스 할 수 있도록 참가기업과 바이어 참여형 비즈 플랫폼으로 성장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동아닷컴 박해식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IT/의학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