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목성 최대위성 가니메데의 표면

입력 1996-10-24 19:55업데이트 2009-09-27 14:4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올여름 미항공우주국(NASA)의 갈릴레오 우주선이 찍은 목성의 최대위

성 가니메데의 표면 사진이 깊은 골짜기와 운석이 떨어질 때 생긴

분화구 모양의 구멍들을 상세히 보여주고 있다.

이 사진은 미캘리포니아주 패서디나 소재 제트우진연구소(JPL)가 지난

23일 공개한 것이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IT/의학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