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국제

G7 정상들 “북한 미사일 강력 규탄…비핵화 대화 재개해야”

입력 2022-06-29 00:58업데이트 2022-06-29 00:5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주요7개국(G7, 미국·영국·프랑스·독일·이탈리아·캐나다·일본) 정상들이 28일(현지시간) 북한의 미사일 시험 발사를 규탄하고 대화 재개를 촉구했다.

G7 정상들은 이날 독일 바이에른주 엘마우에서 사흘간의 정상회의를 마치고 발표한 코미뉘케(공동성명)에서 이 같이 언급했다.

정상들은 “3월 24일과 5월 25일 실시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를 포함해 북한의 계속되는 불법적 탄도 미사일 시험을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우리는 북한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따라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되돌릴 수 없는 방식으로 불법 대량파괴무기와 탄도 미사일 프로그램을 포기할 것을 요구한다”고 했다.

이어 “나아가서 모든 국가가 이들 결의안을 완전하고 효과적으로 이행하고 제재 회피 활동을 경계할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또 “북한이 외교에 관여하고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대화를 재개하길 촉구한다”고 했다.

정상들은 “북한이 인도적 인권 상황 개선, 코로나19 상황 효과적 대처, 국제 인도주의 단체의 접근 촉진, 납북자 문제 즉각 해결 등에 나설 필요성이 시급하다고 재차 강조한다”고 밝혔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