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국제

한국계 교토국제고, 아쉽게 여름 고시엔 결승 진출 실패

입력 2021-08-28 15:51업데이트 2021-08-28 15:5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문체부와 KBO가 교토국제고등학교 야구부에 용품을 지원했다.(KBO 제공)© 뉴스1
일본 고교 야구선수들의 ‘꿈의 무대’ 고시엔에서 돌풍을 일으켜온 한국계 민족학교 교토국제고가 아쉽게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교토국제고는 28일 일본 효고현 니시노미야시 고시엔 구장에서 열린 여름 고시엔 본선 4강전에서 지벤가쿠엔고에 1-3으로 패했다.

교토국제고는 4회초 먼저 3실점하며 끌려갔다. 5회말 1점을 만회했지만 남은 이닝 추가점을 뽑지 못했다.

1999년 창단한 교토국제고 야구팀은 올해 첫 출전한 여름 고시엔에서 선전을 이어가며 일본 고교야구계에 새 바람을 불러일으켰다.

이번 대회에서도 교토국제고는 선전을 이어갔다. 경기가 끝난 뒤 그라운드에는 한국어로 만들어진 교토국제고의 교가가 울려 퍼져 눈길을 끌기도 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