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커 주일 미대사 “美, 주일미군 감축 검토”

입력 2003-12-05 18:56수정 2009-09-28 03:5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하워드 베이커 주일 미국대사는 4일 해외주둔 미군 재배치 문제와 관련해 “오키나와(沖繩)건 다른 곳이건 주일미군이 감축돼도 이상할 것이 없다”고 말했다.

5일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베이커 대사는 외신기자협회 초청 연설에서 이같이 밝혀 현재 4만여명의 주일미군 규모를 미국 정부가 감축하는 방안을 검토 중임을 드러냈다.

그러나 그는 구체적인 감축 규모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베이커 대사는 또 북한에 대해 ‘정치정세가 불안정한 핵보유국’이라고 지칭하면서 “예상치 못한 일이 발생할까 우려된다”고 덧붙였다.

도쿄=조헌주특파원 hansch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